home

KOR
KOR
ENG
sitemap 열기
과거자료
archive 닫기

과거자료

한경협소식

Home 한경협소식 보도자료·발표문

보도자료·발표문

url복사
보도자료·발표문

500대 기업 2024년 국내 투자계획 조사

  • 부서 : 경제조사팀
  • 작성일 : 2023-12-04
  • 조회수 : 974

경영 불확실성으로 2024년 대기업 투자계획 수립 어려움 

-「500대 기업 2024년 국내 투자계획 조사」-


- ’24년 투자 계획: ‣미정 49.7%, ‣계획 수립 45.0%, ‣계획 없음 5.3%

  * 계획수립 기업(45.0%) ’24년 투자 규모:‣올해 수준 61.0% > ‣확대 28.8% > ‣축소 10.2% 

- 계획 수립 기업 중 투자 ′확대′ 기업 비중 증가 vs. ′축소′ 비중 감소(전년比)

  * 투자 확대·축소 응답 비중(계획 수립 기업 中) : 

  ‣[확대] 13.5%(’22년조사)→28.8%(’23년조사)  ‣[축소] 19.2%(’22년조사)→10.2%(’23년조사)

- 투자 활성화 예상 시점 : ’24년 하반기(32.8%) >’25년 상반기(15.3%) 順

- 투자 활성화 정책 과제:금리인하(28.8%) > 세제지원(22.6%) 順


  고금리·고환율과 중동 및 우크라이나 전쟁, 중국 경기 회복 지연 등 대내외 불확실성 지속으로 내년 경제 전망이 불투명해지면서주1), 대기업의 절반 이상이 아직 내년도 투자 계획을 마련하지 못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그러나 투자 계획을 수립한 기업들 중에서는 내년 투자 확대를 전망한 기업 비중이 지난해에 비해 2배 이상 늘어나는 등 긍정적인 신호도 나타났다.

* 주1) IMF 경제성장률 전망치 하향 조정(’23.7월→10월) : (세계) 3.0%→2.9%, (한국) 2.4%→2.2%


’24년 국내 투자계획 : ‣미정49.7% > ‣계획수립45.0% > ‣계획없음5.3%,

계획 수립 기업 중에서는 내년 투자 ′확대′(28.8%) 응답이 ′축소′(10.2%) 상회


  한국경제인협회(이하 한경협)가 여론조사기관 모노리서치에 의뢰하여 매출액 500대 기업을 대상으로「2024년 국내 투자계획」을 조사한 결과, 응답 기업(131개사)의 55.0%는▸내년도 투자계획을 아직 수립하지 못했거나(49.7%),  ▸투자 계획이 없다(5.3%)고 답변했다.


  투자 계획을 수립한 기업(45.0%)을 대상으로 내년 투자 규모를 묻는 질문에는 과반(61.0%)이 ▸올해와 비슷한 수준이라고 응답하였으며, ▸올해보다 투자를 확대(28.8%)할 것이라는 응답이 ▸축소(10.2%) 응답보다 많았다.




전년 조사比 (계획 수립 기업 중) 투자 ′확대′ 기업 비중 늘고, 투자 ′축소′ 비중 줄어


  지난해 조사(’22.12월) 결과와 비교해보면, 투자 계획이 미정인 기업 비중은 지난해 대비 증가(’22년 조사 38.0%→’23년 조사 49.7%)했으나, 투자 계획을 수립한 기업 중에서 투자 확대 응답기업의 비중은 지난해에 비해 큰 폭 증가(’22년 13.5%→’23년 28.8%, 15.3%p↑)한 반면, 축소 응답기업의 비중은 감소(’22년 19.2%→’23년 10.2%, △9.0%p↓)하였다.


  한경협은 이같은 결과에 대해, 불확실한 경영 환경이 지속됨에 따라 투자를 미루고 있는 기업들이 여전히 많지만, 그럼에도 작년보다는 많은 기업들이 자사 경쟁력 제고와 미래 시장변화 대비를 위해 투자 확대 의지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해석했다.




투자 확대 이유 : 성장동력 확보(37.3%), 경제 전망 양호(25.5%) 등

투자 위축 이유 : 불투명한 경제 전망(31.6%), 원가 상승 리스크(26.6%) 등


  내년에 투자 확대를 계획하는 기업들은 주요 이유로 ▸미래 신성장동력 확보(37.3%)를 꼽았으며, 그 외 ▸내년 경제전망 양호(25.5%), ▸업황 개선 기대감(15.7%), ▸불황기 적극 투자로 경쟁력 확보(7.8%) 등을 지목했다.


  반면, 내년도 투자 축소를 계획하거나, 투자 계획이 없는 기업(미정 포함)은 그 이유로 ▸불투명한 경제 전망(31.6%). ▸원가 상승 리스크 확대(26.6%), ▸금융시장 위축에 따른 자금조달 애로(14.3%) 등을 꼽았다.




’24년 3대 투자 리스크 요인 : ①고금리, ②고환율·고물가, ③세계경기 둔화,

투자의 본격 활성화 시점은 ’24년 하반기 이후부터로 예상 


  내년 기업 투자 활동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되는 리스크 요인은 ▸고금리 지속(33.6%)이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고환율·고물가 지속(24.2%), ▸글로벌 경기 둔화(21.6%), ▸민간부채 위험(9.4%) 순으로 조사되었다.


  한경협은 “물가가 최근 안정세주2)에 접어들었지만, 여전히 한은의 목표물가 수준(2.0%)을 상회하고 있다”이라며, “이로 인해 당분간 고금리 기조가 지속될 수 있다”는 전망이 기업 투자에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 주2) 소비자물가 상승률(통계청, 전년 동기比) : 0.4%(’19년)→0.5%(’20)→2.5%(’21)→5.1%(’22)→4.7%(’23.1Q)→3.2%(’23.2Q)→3.1%(’23.3Q) 


  경기가 회복되어 투자가 본격적으로 활성화되는 시기를 묻는 질문에는 기업 3개사 중 1개사(32.8%)가 ▸2024년 하반기로 응답했으며, ▸2025년은 19.8%(상반기 15.3%+하반기 4.5%), ▸2024년 상반기는 12.2%로 나타났다.




금리 인하와 세제지원 확대, 규제 완화로 기업 투자 환경 개선 필요


  현재 기업들이 투자할 때 겪는 가장 큰 어려움은 ▸시설투자 신·증축 관련 규제(28.8%)인 것으로 조사되었으며, 그 외에도 ▸ESG 규제와 관련 지원 부족(18.1%), ▸신산업 진입 규제(14.0%), ▸R&D·시설투자 지원 부족(13.7%) 등이 투자 애로 요인으로 지목되었다.


  기업들은 투자 환경 개선을 위한 주요 정책과제로 ▸금리 인하(28.8%), ▸법인세 감세 및 세제지원 강화(22.6%) 등 자금사정 개선대책을 주문했고, 이어 ▸투자 관련 기업규제 완화(18.3%), ▸금융지원 확대(12.7%) 등을 지적했다.




  추광호 한경협 경제산업본부장은 “경기 불확실성 지속과 실적 부진주3) 등 경영여건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작년에 비해 투자를 확대하겠다는 기업들이 늘어난 것은 우리경제에 고무적 조짐으로 해석된다.”라며, “투자심리를 확실히 반전시킬 수 있도록, 규제 완화 등 제도적 개선을 지속하는 한편 기업들의 어려운 자금사정을 개선시킬 수 있는 금융․세제 지원책을 시급히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주3) 100대 기업(비금융)의 올해 3분기 매출·영업이익 각 6.0%, 20.5% 감소(연결재무제표 기준, 한경협)


※ [첨부] 500대 기업 2024년 국내 투자계획 조사 개요 및 조사표